이화순 부지사,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개관식 참석

50만년 한탄강 신비를 한눈에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18일 개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4/19 [03:55]

이화순 부지사,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개관식 참석

50만년 한탄강 신비를 한눈에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18일 개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4/19 [03:55]

▲ 이화순 부지사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개관식 참석 축사 모습(사진제공=경기도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 이화순 부지사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개관식 테이프컷팅식 참석 모습(사진제공=경기도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경기도=팝업뉴스)하인규 기자=경기도와 강원도가 ‘한탄강 국가지질공원’의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을 추진 중인 가운데,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가 18일 포천에서 열린 ‘한탄강 지질공원센터’ 개관식에 참석해 성공적 운영을 당부했다.

 

이화순 부지사는 “평화시대를 맞아 DMZ의 자연·생태적 가치가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만큼, 한탄강 지질공원센터가 한탄강의 가치를 널리 알리는 거점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며 “경기도 역시 강원도와 함께 세계지질공원 인증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문을 연 ‘한탄강 지질공원센터’는 지하 1층 지상 2층 연면적 2,840㎡ 규모로 포천시 영북면 대회산리 일원에 자리 잡았다.

 

전시관은 한탄강의 생성과정과 지질학적 가치를 알아보는 ‘지질관’, 한탄강과 관련된 역사적 이야기와 동식물을 만나보는 ‘지질문화관’, 한탄강 국가지질공원과 세계지질공원에 대해 알아보는 ‘지질공원관’ 등으로 구성됐다.

 

▲ 전시장을 둘러보고 있는 이화순 부지사 (사진제공=경기도청) 팝업뉴스 하인규 기자

 

이외에도 ‘지질생태체험관’, ‘4D 협곡탈출 라이딩 영상관’, ‘야외놀이시설’ 등 다양한 즐길거리는 물론, 다목적세미나실 및 강당 등 탐방객의 체험교육을 지원하는 공간도 마련됐다.

 

한편, 경기도와 강원도는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을 위한 신청서를 지난해 11월 유네스코 본부에 제출했으며, 오는 7월 현장 실사를 앞두고 있다. 결과는 2020년 4월경 최종 발표될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naver.com


원본 기사 보기:팝업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센터소개 많이 본 기사